2021년04월23일fri
뉴스   /    행정   /    교육   /    사람   /    관광.문화.축제   /    알림방   /    옥천.보은.영동
뉴스홈 > 교육.문화 > 쉽게 배우는 한자  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
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이야기가 있는 고사성어
등록날짜 [ 2021년03월19일 11시40분 ]
 
杞人之憂(기인지우)

 

* 훈음 : 기나라 기, 사람 인, 어조사 지, 근심 우

* 겉뜻 : 기나라 사람의 근심

* 속뜻 : 쓸데없는 걱정과 근심

 

* 고사

()나라에 지나치게 걱정이 많은 한 사람이 있었습니다. 그는 하늘이 무너질까, 땅이 꺼질까를 늘 걱정한 나머지 침식을 폐하고 말았습니다. 이를 본 한 사람이 물었습니다.

 

하늘은 기운이 쌓여서 된 것으로 기운이 없는 곳은 한 곳도 없습니다. 우리가 숨을 내쉬었다 마셨다 하는 것도 다 기운 속에서 하고 있습니다. 그런데 무슨 무너질 것이 있겠습니까?”

그럼 하늘에 떠 있는 해와 달과 별들은 떨어질 수 있지 않겠습니까?”

해와 달과 별들도 역시 기운이 쌓인 것으로 빛을 가지고 있는 것뿐입니다. 설사 떨어진다 해도 그것이 사람을 상하게 하지는 못합니다.”

그럼 땅이 꺼지면 어떻게 합니까?”

땅은 쌓이고 쌓인 덩어리로 되어 있습니다. 사방에 꽉 차 있어서 덩어리로 되어 있지 않은 곳이 없죠. 사람이 걸어 다니고 뛰놀고 하는 것도 종일 땅 위에서 하고 있습니다. 그런데 어떻게 꺼질 수 있겠습니까?”

이 말에 寢食(침식)을 폐하고 누워 있던 이 사람은 꿈에서 깨어난 듯 기뻐했습니다.

 

- 출전 : 열자(列子)의 천서편(天瑞篇)

올려 0 내려 0
김승범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
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   입금예정일자
(입금하실 입금자명 +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)
[관련뉴스]
- 관련뉴스가 없습니다.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알고 보면 쉬운 한자 이야기 (2021-03-19 11:05:59)
투기 의심자 28명 중 공무원은 ...
대전 동구, 도심 무단방치 차량...
대전 동구, 제3기 청년네트워크...
대전시립무용단 , 전통춤으로 ...
대전 동구, 15일부터 ‘코로나1...
대전시, 75세 이상 어르신 예방...
대전 동구, 다중이용시설 방역...